블로그래픽 제12차 공개회의입니다. 회의는 대외비로 할만한 특별한 이유가 없는 한 공개를 원칙으로 합니다(2009년 1월 1일 부터.) 블로거라면(독자도 물론이구요) 누구나 회의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1주 1회 원칙. 일요일 혹은 월요일을 공개 회의안 작성일로 정할까 합니다.

* 지난 주에 쓴 글

없습니다. ㅠ.ㅜ;; 동인들께서 많이들 바쁘셨나 봅니다. ^ ^;; 님도 이제 본격적으로 복귀하시고, 새봄 동인들께서도 조금씩 기지개를 펼 것으로 생각합니다. 앞으로는 꾸준하게 서로 부족함을 채우고, 넉넉함을 나누는 즐거운 토론의 공간으로서, 새로운 창작과 비평의 공간으로 블로그래픽이 채워지기를 기대해봅니다. 저도 좀 게으름을 버리고 봄날 기운 받아 열심히 써보겠습니다...;;;;

★ 따끈한 이야기 ★ 이 주의 추천글과 봄맞이 오프

1. 새봄 동인들
현재 워밍업 기간이라고 해야 할까요? 아무튼 아직 블로그래픽에 글을 올리신 새봄 동인은 안계시지만, 포럼과 이메일, 댓글창이나 방명록 등으로 의견을 교환하고 있습니다. 여전히 새봄 동인들의 의향을 존중해야 하기 때문에 여기에서 새롭게 모셔온 동인들을 밝히는 것은 예의가 아닌 것 같고요. 언제든지 새로 참여하신 동인께서는 자신의 블로그이든, 아니면 새로운 필명으로 활동하실 계획이라면 블로그래픽이든 글을 올려주시길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이 글에 의견주셔도 좋고요. : )

2. 동인들과 함께 하는 이 주의 추천 글 (3주차)
0) 지난 주의 합의 사항은 매주 추천/비추천 링크를 올리고, 그 링크(글)에 대해 간단한 의견을 더해서 그 '블로그 글 단평' 모음을 블로그래픽에 올림으로써, 좋은 글은 널리 알리고, 또 비판해야 할 글은 문제의식을 확산한다는 것이었습니다.

1) 블로그래픽에 취합되기 전 일차적으로 동인 각자의 링크 의견들은 어디에 올릴 것인가? 라는 문제에 대해서 포럼(진간장), 써머즈(끄적끄적), 각자의 블로그(민노씨)라는 의견이 있었는데요. 현재는 각자의 블로그에 있는 걸 취합하는 방식은 '중복 기재'와 '작업 난이도(노가다)' 때문에 의견을 접고요. 그렇다면 ㄱ. 포럼활용안과 ㄴ. 끄적끄적 활용안 둘 만 남은 것 같습니다. 이에 대해선 다음 링크를 동인들께선 참조해주시길 바랍니다. 각각의 장단점에 대해 적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ㄱ. 포럼 : http://blographic.net/forum/topic.php?id=148
  • 장점 : 비공개 공간이니 만큼 취합한 결과의 신선함이 보장된다는 점 (끄적끄적은 공개용 마이크로블로그)
  • 장점 : 초기 블로그래픽 논의의 난점이 새로운 외부 툴에 대한 분산에 있었던 점에서 (스프링노트, 포럼, 끄적끄적, 기타 몇 가지 외부 논의툴에 대한 논의들) 가급적 공동작업의 공간으로 '포럼'을 집중해서 논의의 생산성을 높이자는 차원(특히 진간장님의 의견)
  • 단점 : 게시판 기반이라서 RSS가 글 단위로만 제공되는 점.
  • 단점 : 가볍게 논평할 수 있는 심리적 접근성이 떨어지는 점(민노씨의 의견).
  • 단점 : 글을 수정해서 올리는 과정에서 다소 불편이 있다는 점(최상단 게시글에 수정을 해야 하는 경우. 혹은 개별 게시글에 링크를 올리고, 논평을 더할 수도 있지만, 그렇게 하면 가독성이 떨어지는 문제)

ㄴ. 끄적끄적 : http://blographic.net/talk/archives/98
  • 장점 : 마이크로 블로그이니 만큼 RSS가 글 전체에 제공되고 있는 점에서, 동인들 가운데 누군가 새 글을 추천(혹은 비추천)했을 경우, 이를 그 때 그 때 즉각적으로 알 수 있는 접근성이 높아지는 점. 논의의 연속적인 실효를 강화.

  • 장점 : 링크 하나당 그 밑에 논평을 할 수 있는 방식(그 밑에 있는 생기는 논평은 댓글창을 열지 않으면 읽을 수 없는 '댓글'의 형식으로 저장)

  • 장점 : 디자인 자체가 포럼툴의 딱딱한 분위기는 아니라서 좀더 심리적인 접근성이 높다는 점.

  • 단점 : 공개 방식이라는 점에서 새롭게 취합해서 블로그래픽에 올리는 경우 글의 신선도가 떨어지는 점.

  • 단점 : 포럼(비비프레스) 최상단 게시글 몰빵 형식과 비교하면 추후 끄적끄적 링크 하나 당 논평들을 다시 재취합해야 하는 과정상의 복잡성

  • 단점 : 초기 논의과정에서의 비효율 문제인 너무 다양한 논의툴을 사용함으로써 생기는 논의 생산성의 저하.

3) 이 주의 추천글 작성 절차 문제
매주 일요일까지 링크 올리기는 마감 -> 월요일까지 링크에 대한 논평 마감 -> 화요일에 블로그래픽에 올리기
이렇게 하면 어떨까 싶습니다. 물론 새로운 주의 링크들은 다시 또 포럼에 링크를 쌓기 시작하고 말이죠. 의견 주시길 바랍니다.

3. 새봄맞이 오프
벌써 사월이 코앞으로 다가왔는데요. 아틸라님과 프라크님께서 이번 금요일에 오프를 제안하셔서요(두 분은 이번 오프를 기전으로 왕성할 활동을 부탁드립니당. ㅎㅎ). 지난 연말의 신촌 모임 이후로 오프에서의 만남이 뜸 했던 것 같습니다. 물론 개별적으로 몇 번쯤은 개인적인 만남이 있기는 했지만요. 이번에는 블로그래픽에 관심이 있는 여러 동료 블로거들도 함께 모여서 가볍게, 하지만 진지하게 논의할 수 있는 '확대(?) 오프'로 하면 어떨까 싶습니다.  장소와 형식에 대해 의견 주시길 바랍니다.

★ 미지근한 이야기 ★

[제안]

more..


[함께 쓸거리]

more..





* 블로그래픽 홧팅!
http://blographic.net 

* 의견 주세용! ^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minoci.net/trackback/788

댓글

댓글창으로 순간 이동!
  1. 진간장비빔밥 2009/03/31 12:16

    이번엔 포럼에 했으니 담번에 올릴 것은 끄적끄적에 한 번 해보면 어떨까요? 그래서 어떤 쪽이 나은지 비교체험 후에 정하면 좋겠습니다.

    모임장소는 신사쪽이나 논현을 추천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3/31 12:52

      오, 좋은 의견이고만요!
      모임장소에 관한 의견도 잘 들었습니다. : )

  2. 써머즈 2009/03/31 13:46

    포럼에 적어보니 불편한 점이 있더군요. 정리하는 차원에서는 그리고 한눈에 보기에는 편리하지만, 본문을 수정해야 하니 서로 수정하다가 날려먹을 가능성도 있고요 어떤 의견을 어디에 적었는지도 좀 살펴봐야 알겠고요. 포럼 본문이 위키 방식으로 수정되는 거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럼 이번주에는 끄적끄적에 올리는 건가요? 그래보죠. 비교체험. ^^

    모임 장소는 언제나 잘 선정해주시니... 사정이 있는 분들 순으로 정해서 알려주시면 따라가겠습니다. (신사라면 저는 좋고요. ^^) 이번 모임에는 컨퍼런스에 대한 의견들을 잠깐 모아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3/31 20:52

      저도 심리적으로 가장 불안했던게 "서로 수정하다가 날려먹을 가능성"이었습니다. ㅎㅎㅎ. 왠지 그럴 것 같지는 않지만, 일말의 불안함이라도 불안은 불안이더만요.

      이번주에는 끄적끄적에서 : )

      모임장소는 신사동으로 강하게 추진해보겠습니다.
      벌써 써머즈님, 진간장님, 저, 이렇게 세 표는 신사동이니 만큼~!!

    • 민노씨 2009/03/31 20:53

      아참, 신사동으로 결정된다는 가정하에서 써머즈님께서 조용하게 이야기하기 좋은 곳으로 섭외 좀 부탁드립니다.. 아무래도 주변 주점이나 카페에 대해선 정보가 많으실테니... ^ ^

가벼운 마음으로 댓글 한방 날려주세요. : )

댓글 입력 폼
[로그인][오픈아이디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