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블로그가 성공한 이유'란 글을 보충하겠다고 약속했다.
그 보충이, 역시나 내 게으름으로, 늦어지고 있는 와중에 엉뚱하게 이런 글을 쓴다.
다만 이 글 역시 그 '보충의 연장'이긴 하다.
암튼 내 나름으로 해명이 필요하다고 느낀다.
간단히 적어본다.


1. 블로그와 블로거

나는 된장녀 논의를 하고 싶은게 아니다.
블로그 서비스에 대한 비판을 그 서비스 이용 블로'거'에 대한 비판으로 해석하는 경향이 있다. 이건 일견 당연하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개인적으론 좀 억울하다. 물론 내가 억울하다 억울하지 않다는 지극히 개인적인 감정에 불과한 것일테다. 내가 가장 경멸하는 태도를 내 글을 읽은 어떤 독자이자 블로거가 내 글을 통해서 나에게 느꼈다면 그건 정말 나에게는 좀더 충격이다. 내가 무슨 블로그계의 '된장남'이 된 것 같은 기분이다.

궁극적으론 네이버 블로그를 쓰던, 워드프레스를 쓰던, 혹은 테터툴즈를 쓰던, 새로운 버전인 텍스트큐브를 쓰던, 그 밖에 언론사닷컴의 블로그를 쓰던, 이글루스를 쓰던, 티스토리를 쓰던 본질적으로, 그 '블로거'에 대한 판단에는 전혀 영향을 미치지 못한다. 이건 당연한 전제와 같은거다.

어떤 블로그툴을 혹은 어떤 블로그 서비스를 선택하는 그 선택에 내재된 행위를 객관화시켜서 그 행위양식이 내포하는 문제를 비판할 수는 있다. 하지만 단순히 어떤 툴을 쓴다고 해서 그 '블로거'를 '전체'로서 평가하는 일은 성급할 뿐만 아니라, 정말 천박한 태도가 되기 쉽다. 그러니까 '소위' 된장녀 이슈와 같은 감정적인 논의로 추락하기 쉽다.

네이버 블로그를 비판하는 것과 네이버 '블로거'를 비판하는 문제는 전혀 다른 문제고, 블로거에 대한 비판, 특히나 다양한 개성과 실존을 갖고 있는 그 무수히 다양한 '블로거'들을, 어떤 서비스 사용자라는 틀에 집어 넣어 블로거 집단을 전체로서 비판하는 일은 그저 의미없는 감정다툼으로 변질되기 쉽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

하지만 이런 점은 있다.
누가 지금 내가 제1블로그툴로 사용하는 텍스트큐브를 비판한다면 내 기분이 어떨까?
난 아무렇지 않을 것 같다.
오히려 반가울 것 같다.
이 점은 생각해볼 문제다.

아, 그리고 네이버 블로그가 내가 판단하기에 정말 우수한 툴을 제공하고, 소통에 기여하며, 세상을 향해 열려진, 그 세상 속에 있는 사람들의 삶에 대한 태도와 고민과 희망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그래서 좀더 효율적으로 좀더 유기적으로 그런 고민과 희망을 묶어줄 수 있는 그런 기술적인 장치들을 제공한다면, 나는 당장이라도 네이버 블로그를 내 제1블로그로 쓴다.

그리고 하나 더.
내 스스로 된장남이니, 된장녀니..
좀 과한 비유를 하긴 했지만...
도메인 하나 구입하고, 공짜 툴 제공해주는 블로그툴 서비스에서 툴 다운로드 받아서 블로그를 쓰는 건 무슨 명품에 목메는 이상심리(라고 나는 생각)와는 좀 다른 문제이긴 하다.

한 시간만 투자하면, 누구나 자신만의 독립 블로그를 만드는 일이 가능하다.
그리고 그걸 운영하는 비용은 보통은 일년에 2, 3만원이만 충분하다.
난 그걸 권하고 싶을 뿐이다. 설득하고 싶은 마음이 생겼을 뿐이다.
강요하거나, 그래야 한다는 게 전혀 아니라는 거다.

more..



2. 시스템의 일부로서의 블로그

유기적 시스템의 '일부'로서의 '블로그 서비스'는 특히나 더 그 '유기적 시스템'과 함께 비판해야 한다고 나는 생각하는데, 이렇게 말하면 논의가 추상화된다거나, 혹은 "당신은 다른 이야기를 하고 있잖아요!"라는 반응을 만나곤 한다. 이건 양보하기 힘들다.

물론 논의를 생산적으로 이끌기 위해, 각자의 시간과 정신적 에너지를 투여하는 그 논의가 그저 무의미한 감정다툼이나 그저 각자의 선입견을 강화하는 부정적인 것으로 남겨지지 않도록 하기 위해, 그 논의의 주제를 특정해야 할 필요는 늘 존재한다.

그렇더라도 '블로그'를 이야기하기 위해서는, 더군다나 '네이버 블로그'라는 가장 지배적인 블로그 서비스를 이야기하기 위해서는, 더군다나 그 네이버 블로그의 상업적인 성공을 이야기하기 위해서는, 그 '블로그'를 둘러싼 네이버라는 '환경'을 이야기하지 않을 수 없다.


3. 메시지, 궁극의 메시지

말하고자 하는 궁극의 메시지, 그게 시작이고, 마지막이 되어야 한다.
이걸 생략하면 불필요한 오해를 만든다.
내가 네이버 블로그를 비판하는 건 망했으면 좋겠다거나, 네이버 블로거가 싫다거나(앞서도 말했지만 이런 반응이 가장 억울하다. 나도 네이버 블로건데?)와는 전혀 상관없다. 난 이게 말할 필요 없는 묵언의 전제라고 생각하는데...  내 좋을 데로 생각한 것 같다.


3-1. 연예산업의 해프닝과 거기에서 파생되는 피상적 휴머니즘

네이버 블로그에 한정해서 내가 말하고 싶은 궁극의 메시지는 네이버(라는 시스템의 거시적 얼개, 그 메카니즘!)가 점점 더 연성화된, 연예산업의 해프닝과 거기에서 파생되는 피상적 휴머니즘들이 세상의 전부라고 착각하게 만들고 있다는 점이다. 내가 보기엔 이게 본질적이다. 이 점이 네이버 블로그를 그 전체로서 지배하는 경향이고, 네이버의 철학이라면 철학이다. 이런 노이즈가 정말 중요한 이야기, 그건 정치적인 첨예한 이슈일 수도 있고,  정말 우리가 고민해야 하는 그저 아주 개인적인 이야기일 수도 있다. 그런 핵심 담론에 대한 접근을 방해한다.

가령 예를 들자면,
어떤 언론사닷컴이나 거대담론집단도 그렇지만...
네이버는 한국타이어 문제에 대해 이야기하지 않으려고 하고
삼성 기름 유출 사고에 대해서 그 거대한 자신들의 플랫폼을 빌려줄 생각 안한다.

그  대신에 말랑말랑한 연예산업의 해프닝들에 대한 정말 편의적인 기능들, 그 접근권을 강력하게 보장하고, 거기에 네이버 블로거들의 관심을 이끌고, 그 해프닝들의 '감옥' 속에 빠져서 나오기 힘들게 한다.


3-2. 엿같은 오늘보다 조금 더 나은 내일.. 을 위한 대화와 소통, 그리고 함께 꿈꾸는 그 무엇들...

그 연예산업의 해프닝에 대한 관심이 '삶을 삶으로 느끼게 하는데 기여'한다면 나는 그 해프닝에 기꺼이 동참하겠다.  그래서 그 이야기들을 하는 일이 이 엿같은 현실을 그저 '망각'하는 일이 아니라, 다시금 되돌아보고, 그래서 더불어 함께 희망을 이야기할 수 있는 일이 된다면, 정말 기꺼이 그 '해프닝'에 동참하고, 또 내 스스로 거기에 대해 쓰고 목소리 높이겠다.

하지만 대체적으로 그 관심은 '비교'와 '질투'의 욕망들을 학습시킨다.
그래서 그런 '신기루'가 아닌 현실에 대한 파괴적인 피동성을 낳는다.

내가 네이버 블로그를 비롯한 모든 포털과 가식적인 언론사닷컴들, 그리고 거대신문사와 기만적 담론집단들을 비판하는 이유는 이 하나고, 그것은 서로 연계 맺고 있으며, 이 거시적인 비판적 대상에서는 올블도 티스토리도 네이버 블로그도 예외는 아니다.


추.
내 개인적인 억울함(?)에 대한 항변이기도 하고, 내 경솔함에 대한 교훈의 기록이기도 하다.
'네이버 블로그가 성공한 이유' 포스트에 대한 보충은, 약속이라서 써야겠다는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 솔직히 별 의욕이 생기는 건 아니다. 괜한 글 써서 사서 고생이네.. 이런 생각도 들고. 그런 글 써서 무슨 대단한 대가를 기대하는 거 아니고, 그런 재미없는 이슈로 무슨 미끼질 할 생각도 전혀 없으며, 내가 대단한 공명심이 있어서 뜨고 싶다거나..(쓰면서도 웃긴다) 이런 오해 받는 것도 싫다. 그냥 쓰고 싶어서 썼을 뿐이고, 이야기가 하고 싶었을 뿐이다. 내가 경솔하고, 내 의견이 정말 부족한 건 알지만... 그래도 내가 나를 존중할 필요를 좀 느낀다. 내 스스로도 존중하지 못하면서 내가 무슨 산신령이라고, 무슨 놀라운 연기자라고 대화의 상대방을 존중한다는 가식을 떨 수 있겠나.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minoci.net/trackback/463

댓글

댓글창으로 순간 이동!
  1. Shain 2008/03/14 04:42

    자다가 일어났더니 RSS에 글이 하나 더 업데이트 되어 있군요.
    실은 자다 일어났더니 글이 확 눈에 안 들어와서 한참 읽었답니다; 서머힐에 대한 자료를 정리하다가 한 2-3시간 잤더니 더 그렇네요 ^^
    뜬금없는 소리 전문이긴 합니다만, 최근에 Life On Mars란 드라마를 보고 있어요. 21세기에서 살던 남성이 사고를 당해 1973년에 가는데 서로 간의 상식이 달라서 주변 사람들과 한참을 부딪히죠. 이 사람에게 상식인게 과거의 인물들에겐 미친 소리로 들린다는 게 드라마의 갈등 구조 중 하나입니다. 물론 과거 인물에겐 그게 상식입니다. 21세기로 돌아갈 수 없는 주인공에겐 이 갈등을 해결하는 방법은 물론 죽어라 다투고(정신적으로든 물리적으로든) 의사소통하는 길 밖에 없습니다. 결국 주인공은 미친 사람 소릴 들으면서도 잘 해결해나가죠. ^^
    접해온 세계가 다른 건 어쩔 수 없습니다. 그 입장에서 다투고 의사소통하는 것도 피할 수 없는 지 모르겠습니다. 최대한 덤덤해지는 게 낫지 않을까요?
    아, 드라마, 영국 드라마입니다. 재밌습니다.. 음하하핫!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20

      전혀 뜬금없는 소리 아니시네요. : )
      정말 세련되게, 큰 격려와 교훈을 주시는 논평을 주셨네요.
      말씀해주신 Life On Mars 꼭 구해서 봐야겠습니다. ^ ^

  2. 홀리 2008/03/14 05:30

    1. 보통 사람들은 '네이버'라는 포탈, 기계적으로 돌아간다고 믿는
    검색엔진의 뒷면에 사람의 손길,이라는게 숨어 있다는 걸 생각하지
    않을(혹은 못할) 때도 있는 것 같습니다.
    (써놓고 보니 1.은 웬지 사족같군요)

    2. 민노씨가 비판하고 싶어하는 네이버의 올바르지 못한 부분, 에 대한 책임은
    누가 가지고 있는 걸까요? 블로그 혹은 기타 서비스 기획자? 셀장? 팀장?
    (뭐 이런 식으로 올라가다 보면 결국엔 네이버를 통해 가장 많은 재화를
    벌어들일 수 있는 그분이 되려나요?) 잘못된 게 아니라면 또 다른 분들께서
    다양한 의견을 주실 듯.

    3. 일찌기 피터 파커의 삼촌님께서는 '강력한 힘에는 큰 책임이 필요하다'는
    가르침을 주셨었죠. 과연 강력한 힘에는 큰 책임이 필요한 걸까요? 누구든
    노력여부 혹은 선천적인 이유로 자신의 힘을 가질 수 있을텐데,
    그 힘에 비례한 책임을 가지는 것은 어찌보면 당연한 이야기지만
    어찌보면 또 지나치게 이상적이진 않나 싶기도 하네요.


    사실 민노씨가 작성하는 포스트를 볼 때 저 같은 경우엔
    제 호기심과 생각을 정리하게 되는 기회를 가지게 되는 것 같습니다.
    (아직 제가 토론이나 논쟁을 벌여보기엔 내공이 부족하기도 하고,
    생각 정리에 시간이 많이 걸리기도 하거든요)

    여하튼튼튼 굿모닝하시길♪


    p.s
    민노씨 → Shain님 덕분에
    Life On Mars라는 드라마를 소개받았군요. 두 분 모두 감사합니다.
    전 Skins라는 영드를 강추하고 가렵니다. 발랄&발기차면서도
    마음 한 구석이 저릿저릿한 21세기형 성장드라마라고나 할까요?
    (미드 중에선 하박사님 캐릭터가 아직까진 젤 좋더군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30

      논평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1. 2. 3. 모두 공감합니다.

      특히 2.의 부분에 대해선 네이버 바깥이 아니라, 네이버 내부에서, 그러니 네이버블로거들께서 먼저 네이버를 비판해야 하지 않아 싶어요. 네이버가 미워서라거나, 혹은 네이버를 망하게 해야지.. 이런것과는 전혀 상관없이, 좀더 전체로서의 웹을 생각하자는 것이고, 네이버로서도 이런 비판적인 의견들이 쌓여간다면, 사업자로서 그 비판적인 의견들을 겸허히, 그리고 감사하게 수용해서 자신의 서비스를 진보시켜 나갈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런 비판의견을 경청해야 하는 분들은 물론 말씀처럼 정점에 계신 그 분이 이런 비판을 경청한다면 가장 효과(?)적이겠지만, 핵심적인 정책 담당자, 그리고 그 이하의 스텝들, 그리고 네이버 정도의 덩치라면 사내의 의견청취부서(?)랄까.. 이런 것 있을 것 같기도 합니다.

      제 부족한 글이 홀리님께 또 다른 사유의 재료가 된다면 저로서도 몹시 기쁜 일이죠.

      고맙습니다.

      추.
      생각난 거 하나.

      * 네이버 블로그는 파폭에서는 네이버의 가장 유용한(?) 블로그 장치 중 하나인 음악 아이템을 들을 수가 없습니다.

      * 그리고 네이버 블로그는 오른쪽 단추 사용금지에 대한 '편리한 선택'사항이 있기 때문에 콘텐츠의 '합법적인 인용'과 '교환' 및 '소통'에 어려움을 느낄 때가 종종 있어요.

  3. 띠용 2008/03/14 09:45

    ㅎㅎ 귿모닝이예요~
    어제 화들짝 놀래신게 이 글에 다 보이네요.^^

    뭐 네이버가 연성화 되었다는것에 공감하고 시대적, 혹은 시기적으로 예민한 문제들을 내세우지 않는다는것에도 공감한답니다. 누군가 네이버 블로그 메인은 주부잡지같다고 한 말이 어느정도 수긍이 가더라구요. 그런 부분을 더욱 더 내세우고 싶은건지 아님 시끄러운걸 피하고 싶어서인지는 몰라도 그럼 안되는건데 말이죠..-ㅅ-(예전에는 그냥 블로그씨 질문만 메인에 올랐는데, 어느순간 디자인이 바뀌더니 그런 식으로 흘러가더라구요.^^;)

    뭐 암튼 네이버 블로그를 쓰고 있는 사람들을 비난할것이 아니라 그걸 만든 사람들을 연구하고 비판해야한다는것에 공감해주시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36

      아무래도 그렇게 연성화된 연예산업의 해프닝들과 감상적 휴머니즘 류의 콘텐츠가 좀더 많은 '트래픽'과 좀더 유기적인(부정적인 의미입니다, 여기에서 사용된 '유기적인') 네이버 얼개들(특히나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시스템)와 호응하기 때문이 아닌가 싶습니다.

      저는 물론 연성화된 콘텐츠가 나쁘다고 말하는 것이 전혀 아니라, 네이버와 같은 거대한 플랫폼이라면, 마땅히 전체 사회성원이 고민해야 마땅한 이슈에 대해서도 이런 연성화된 콘텐츠와의 '조화'를 이루는 차원에서 배치해야 할텐데.. 그런 노력은 그다지 느껴지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마지막 말씀은..
      저는 그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하고, 또 제 나름으로 그런 관점을 강하게 경지하면서 블로깅해왔다고 생각해왔는데 말이죠. ^ ^;;

      띠용님 블로그 해당글 댓글에 제 이전 글이 오해소지가 있다는 말씀을 해주신 점에 대해선 물론 스스로 반성하고 있습니다만... 한편으론 제가 정말 오해받을 행동을 한건가.. 싶은 생각도 없지 않습니다. ㅠ.ㅜ;

    • 띠용 2008/03/15 11:48

      제가 보기엔 그 글이 아직 완성이 되지 않은터라 언젠가는 완성하시겠지 그럼 그 때 다시 읽어야지 하면서 그러려니 했습니다만 우연하게 클릭해서 민노씨께서 쓰신 글을 처음 본 사람은 민노씨의 글을 보고 오해를 살 수도 있을법한 글이었어요.^^;

      그 사람의 행동이나 모습 혹은 여러가지들을 어느정도 지켜봐왔다면 그게 정말 의도한것인지 아닌것인지를 알게 되지 않습니까?

      저야 뭐 민노씨께서 아직 덜쓰셨나보다 다시 쓰시겠지 하면서 넘길 수 있는 문제지만 아닐 수도 있는거죠 뭐.^^;

      이게 다 민노씨에게 거는 기대가 어느정도 있으니까 그런거다 생각해 주세요~ㅎㅎ

    • 민노씨 2008/03/16 16:26

      제 글을 거듭 읽어보니 정말 너무 과도한 생략과 비약이 있어서...
      제 글을 찬찬히 읽어보지 않은 독자들에게는 정말 불친절한 글이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블로그 시스템과 블로'거'를, 저는 당연히 분리해서 썼다고 생각했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그 양자의 구별을 좀더 명확하게 확정했어야 하지 않나 싶은 생각이 드네요. 괜하 불필요한 오해를 스스로 만들어낸 것 같아요.

      항상 진심어린 조언과 관심에 깊은 고마움을 전합니다.
      고맙습니다. : )

  4. login 2008/03/14 12:00

    가만 보면 민노씨님 글은 메타블로그에 돌아가는 이슈들을 하나 둘씩 끄집어 내서 조목조목 양념하는 맛이 있으시군요.

    자주 보고 있습니다. 또뵙죠..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36

      종종 논평주시면 반갑겠습니다. : )

  5. 비밀방문자 2008/03/14 13:08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37

      인생이 뭐 그런거죠. ^ ^;;
      제가 너무 경솔했던 것 같습니다.

  6. 댕글댕글파파 2008/03/14 21:37

    블로깅을 하는데 갈 수록 자신이 없어서 그냥 날적이나 쓰고 있습니다.
    저도 사회적인 이슈, 정치, 경제, 문화와 관련된 글을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지만 아무리 생각해도 저는 그 실체를 전혀 알지 못하고 다른 사람들의 글을 통해서 그런 본질들을 조금씩 알아가는 형편이라 한창 주위에서 이슈가 되는 그런 글들을 쓸 수가 없더군요. 머리에 든게 있어야 뭘 쓰도 쓸 텐데 남들이 다 말해 놓은 이야기를 재탕하는 것 같은 포스팅은 쓰면서도 얼굴이 붉어집니다.
    내가 이 현상에 대해서 얼마나 안다고 이런 글을 쓰는거야? 라는 의문이 계속 들어서 쓸 수가 없더군요. 공부를 많이 한다면 모를까^^;;

    그래서 블로그는 그냥 제가 쓰면서 편한 제 일상 이야기를 적어 놓는 웹공간으로 그리고 민노씨와 같은 다른 분들의 소통을 위한 하나의 대문으로 활용하는게 저의 블로깅입니다^^;;

    주저리주저리 쓸데없는 글 적고 갑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5 08:41

      겸손이 과하십니다. ^ ^;

      저는 뭐 대단히 아는 것이 많아서 이런 저런 글을 쓰는건가요..
      전혀 아니거든요.

      그냥 궁금하면 궁금한 채로, 또 화가 나면 그렇게 화가 나는 채로 쓰는 글들도, 거기에 최소한의 존중과 근거와 주장의 조화만 담보할 수 있다면, 어떤 글들보다도 의미가 있을 수 있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렇게 블로그를 그렇게 사회와 세상에 대한 학습의 장으로 활용하는 것이야 말로, 그렇게 조금씩 세상과 소통하면서, 또 즐겁게 대화를 통해 상호간의 부족함을 채우고, 그렇게 또 상호간의 인식의 지평을 넓혀가는 것이야 말로 '블로그'가 갖는 정말 위대한 '민주적 가치'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정말 중요한 논평을 해주신 것 같습니다.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합니다. : )

  7. 케세라세라 2008/03/18 17:51

    컨텐츠의 합법적 이용과 교환 및 소통은 안부게시판을 통하여 블로그 주인에게 개인적으로 요청하면 가능할 거라 생각합니다.

    모든 블로거의 모든 저작물이 언제나 오른쪽 클릭 허용으로 이용 가능하며 교환과 소통의 재료로 사용되어야 한다는 발상이 저는 훨씬 더 끔찍하네요. 모든 사람의 모든 생각이 단지 블로그에 올려졌다는 이유 만으로 거대 담론의 일부로 늘 흡수되고 그 재료로 사용되어야 한다는 발상, 저는 빅브라더 만큼이나 역겹고 끔찍합니다만....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8/03/18 20:50

      첫번째 문단은 생각해보니 그렇기도 하네요. : )
      두번째 문단의 첫번째 부분은 그랬으면 좋겠다는 것이지, 저 역시 우클릭선택권은 개별 블로거에게 있다고 생각하고, 그것을 굳이 기본설정으로 하고 있는 블로그 시스템의 '의도'에 대해 이야기한 것일 뿐입니다.
      두번째 문단의 두번째 부분은 여기에서 왜 거대담론이 등장해야 하는 것이고, 1984가 등장해야 하는 것인지.. 좀 이해가 되지 않네요.

      추.
      블로그는 안쓰시나요?

  8. 굿머니 2017/12/08 19:30

    <div class="hcg_media_pc_cSub" id="cSub" style="margin: 0px; padding: 0px; position: relative; z-index: 10; width: 1903px; 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font-size: 14px; letter-spacing: -0.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div class="head_view" style="margin: 0px auto; padding: 34px 260px 34px 10px; position: relative; width: 830px; border-bottom: 1px solid rgb(229, 229, 229);"><span class="info_cp" style="display: block; height: 26px;"><a class="link_cp #body #cplogo" href="http://www.yonhapnews.co.kr/" target="_blank" style="color: rgb(57, 109, 187); text-decoration-line: none; display: inline-block; height: 26px; line-height: 24px; vertical-align: top;"><img alt="연합뉴스" class="thumb_g" src="https://t1.daumcdn.net/media/news/news2016/cp/cp_yonhap.gif" style="border: 0px none; vertical-align: top; width: auto; height: 26px;"></a></span><h3 class="tit_view" style="margin: 5px 0px 0px; padding: 0px; overflow: hidden; font-weight: normal; font-size: 32px; line-height: 38px; letter-spacing: -3px;">승객 기내식 몰래먹던 中항공사 스튜어디스 정직</h3><span class="info_view" style="display: block; margin-top: 9px; line-height: 27px; color: rgb(145, 145, 145);"><span class="txt_info" style="display: inline-block; padding-right: 10px; vertical-align: top;">입력 2017.12.08. 09:51</span>&nbsp;<button class="emph_g2 link_cmt #util #widget_comment" id="alexCounter" style="margin: 1px 0px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top; border-width: 0px; border-style: none; border-color: initial;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25px;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0, 136, 229); letter-spacing: -0.05em; overflow: hidden; height: 25px;">댓글&nbsp;<span class="alex-count-area" data-alex-touched="true">677</span>개</button></span><div class="util_view" style="margin: 0px; padding: 0px; position: absolute; bottom: 38px; right: 10px;"><div class="btn_util share_btn hc_news_pc_cSub_shareButtons"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et btn_share #util #btn_share"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51, 51, 51); letter-spacing: -0.05em; display: block;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607.png&quot;) -155px -22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1px 0px 0px 8px; width: 13px; height: 13px;">SNS 공유하기</span></button><div class="wrap_share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button class="btn_util btn_print hc_news_pc_cSub_printButton #util #btn_print" type="button"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51, 51, 51); letter-spacing: -0.05em;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607.png&quot;) -40px -4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0px 0px 9px; width: 13px; height: 13px;">인쇄하기 새창열림</span></button><div class="font_btn btn_util hc_news_pc_cSub_fontSizeController" style="margin: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et btn_font #util #btn_font"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51, 51, 51); letter-spacing: -0.05em;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ico_font"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607.png&quot;) -125px -22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auto 0px 9px; width: 12px; height: 14px; border: 0px none;">글씨크기 조절하기</span></button><div class="wrap_set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div></div><div class="bnr_130 hc_news_pc_cSub_bnr_130" style="margin: 0px 0px 0px 570px; padding: 0px; position: absolute; left: 951.5px; z-index: 100; bottom: -580px;"></div></div><div id="cMain" style="margin: 0px auto; padding: 0px; position: relative; width: 1100px; color: rgb(51, 51, 51);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font-size: 14px; letter-spacing: -0.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div class="hcg_media_pc_mArticle" id="mArticle" style="margin: 0px; padding: 40px 0px 60px; float: left; width: 718px;"><div class="news_view" style="margin: 0px; padding: 0px 0px 0px 46px; font-size: 17px;"><div class="article_view" id="harmonyContainer" style="margin: 0px; padding: 0px 0px 0px 14px; overflow: hidden; line-height: 1.625; letter-spacing: -0.02em;"><section dmcf-sid="LmqJN3S1l7"><p dmcf-pid="LAAFhb0APN"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중국 여객기에서 남은 승객 기내식을 몰래 먹던 여승무원이 적발돼 이 직원에게 정직 처분이 내려졌다.</p><p dmcf-pid="LyiER30ktr"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8일 중국 관찰자망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닝샤(寧夏)자치구의 인촨(銀川)으로 향하던 우루무치(烏魯木齊)항공의 여객기 안에서 한 승무원이 15인분의 기내식을 늘어놓고 조금씩 먹었다.</p><p dmcf-pid="LM8dUJBnN6"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한 승객이 이 장면을 영상으로 촬영해 올리자 중국 소셜미디어에서 '한 스튜어디스의 기내식 처리'라는 제목으로 유명세를 탔다. 네티즌들은 이 승무원이 하이난항공 스튜디어스라며 일렬로 기내식을 열어놓고 한입씩만 맛봤다고 전했다.</p><p dmcf-pid="LftipWsynR"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결국 조사에 나선 우루무치항공은 영상속 인물이 자사 승무원인 것을 확인하고 이 직원이 남은 기내식 처리 절차를 따르지 않고 마음대로 이를 먹었다며 직원에 대해 직무정지 후 조사 처분을 내렸다.</p><p dmcf-pid="L8dtpLlaqd"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이 여승무원은 승객들에게 기내식 배식을 마친 다음 착륙 45분전 남아있던 기내식을 이런 식으로 시식했던 것으로 전해졌다.</p><p dmcf-pid="LkCrr3SKii"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하이난(海南)항공의 자회사인 우루무치항공 측은 이번 일을 매우 중시해 승무원의 근태를 전면 점검 중이라며 비행 도중 기내식 배식 및 처리 절차를 엄수해 이런 일이 재발되도록 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p><figure class="figure_frm origin_fig" dmcf-pid="LCUTm1tndL" dmcf-ptype="figure" style="margin: 32px auto 30px; display: table; padding: 0px; clear: left; max-width: 100%;"><p class="link_figure" style="position: relative;"><img alt="승객 기내식 몰래 먹다 '찰칵'[중국재경시보망 캡처]" class="thumb_g" dmcf-mid="L99uueGFt4" dmcf-mtype="image" height="228" src="https://t1.daumcdn.net/news/201712/08/yonhap/20171208095102228zkst.jpg" width="432" style="border: 0px none; vertical-align: top; display: block; max-width: 100%; margin: 0px auto; height: auto;"></p><figcaption class="txt_caption default_figure" style="margin: 11px auto 0px; font-size: 13px; line-height: 18px; color: rgb(145, 145, 145); max-width: 100%; display: table-caption; caption-side: bottom; word-break: break-word;">승객 기내식 몰래 먹다 '찰칵'[중국재경시보망 캡처]</figcaption></figure><p dmcf-pid="LHQRY7j05m" dmcf-ptype="general" style="margin-top: 35px; margin-bottom: 19px;">jooho@yna.co.kr</p></section></div></div></div></div>
    <div style="width: 1px; height: 1px; overflow: hidden; display:none">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휴대폰 소액결제</a> - 휴대폰 소액결제</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휴대폰소액결제</a> - 휴대폰소액결제</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erm. |  mod/del. |  reply.
  9. 굿머니 2017/12/12 02:57

    <div class="hcg_sports_pc_cSub" id="cSub" style="margin: 0px; padding: 0px; position: relative; z-index: 10; width: 1903px; color: rgb(34, 34, 3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font-size: 14px; letter-spacing: -0.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div class="head_view" style="margin: 0px auto; padding: 34px 260px 34px 10px; position: relative; width: 830px; border-bottom: 1px solid rgb(229, 229, 229);"><h3 class="tit_view" style="margin: 5px 0px 0px; padding: 0px; overflow: hidden; font-weight: normal; font-size: 32px; line-height: 38px; letter-spacing: -3px;">[UCL 대진] 챔스 16강 대진 확정..토트넘vs유베, PSGvs레알 성사</h3><span class="info_view" style="display: block; margin-top: 9px; line-height: 27px; color: rgb(145, 145, 145);"><span class="txt_info" style="display: inline-block; padding-right: 10px; vertical-align: top;">정지훈 기자</span>&nbsp;<span class="txt_info" style="display: inline-block; padding-right: 10px; vertical-align: top;">입력 2017.12.11. 20:18</span>&nbsp;<span class="txt_info" style="display: inline-block; padding-right: 10px; vertical-align: top;">수정 2017.12.11. 20:30</span>&nbsp;<button class="emph_g2 link_cmt #util #comment" id="alexCounter" style="margin: 1px 0px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top; border-width: 0px; border-style: none; border-color: initial;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25px;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80, 141, 237); letter-spacing: -0.05em; overflow: hidden; height: 25px;">댓글&nbsp;<span class="alex-count-area" data-alex-touched="true">246</span>개</button></span><div class="util_view #util" style="margin: 0px; padding: 0px; position: absolute; bottom: 38px; right: 10px;"><div class="btn_util util_summary"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9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ummary #btn_summary"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0px; border-style: none; border-color: initial;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4, 34, 35); letter-spacing: -0.05em; display: block;"><span class="ico_newsview"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413.png&quot;) -70px -6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auto; width: 92px; height: 32px;">자동요약</span></button><div class="wrap_set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div class="btn_util share_btn hc_sports_pc_cSub_shareButtons"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et btn_share #btn_share"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4, 34, 35); letter-spacing: -0.05em; display: block;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413.png&quot;) -155px -22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1px 0px 0px 8px; width: 13px; height: 13px;">SNS 공유하기</span></button><div class="wrap_sharelayer #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div class="btn_util tts_btn hc_sports_pc_cSub_tts"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et btn_tts #util #tts #normal_Female"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4, 34, 35); letter-spacing: -0.05em;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ico_speak"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413.png&quot;) -110px -235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auto; width: 18px; height: 16px;">음성 기사 듣기</span></button><div class="wrap_set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button class="btn_util btn_print #print hc_sports_pc_cSub_printButton" type="button" style="margin: 0px 8px 0px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4, 34, 35); letter-spacing: -0.05em;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413.png&quot;) -40px -4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0px 0px 9px; width: 13px; height: 13px;">인쇄하기 새창열림</span></button><div class="btn_util font_btn hc_sports_pc_cSub_fontSizeController" style="margin: 0px; padding: 0px; float: left; width: 32px; height: 32px;"><button aria-expanded="false" class="btn_set btn_font" type="button" style="margin: 0px; padding: 0px; vertical-align: middle; border-width: 1px; border-style: solid; border-color: rgb(47, 47, 47); cursor: pointer; font-size: 14px; line-height: 1.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color: rgb(34, 34, 35); letter-spacing: -0.05em; width: 32px; height: 32px; border-radius: 32px;"><span class="ico_newsview ico_font"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 background: url(&quot;//t1.daumcdn.net/media/common/newsview/ico_newsview_170413.png&quot;) -125px -220px / 230px 300px no-repeat; vertical-align: top; text-indent: -9999px; margin: 0px auto 0px 9px; width: 12px; height: 14px; border: 0px none;">글씨크기 조절하기</span></button><div class="wrap_setlayer" style="margin: 0px; padding: 8px 0px 0px; position: absolute; top: 32px; right: -10px;"></div></div></div></div></div><div id="cMain" style="margin: 0px auto; padding: 0px; position: relative; width: 1100px; color: rgb(34, 34, 35); font-family: AppleSDGothicNeo-Regular, &quot;Malgun Gothic&quot;, &quot;맑은 고딕&quot;, dotum, 돋움, sans-serif; font-size: 14px; letter-spacing: -0.7px; background-color: rgb(255, 255, 255);"><div class="hcg_sports_pc_mArticle" id="mArticle" style="margin: 0px; padding: 40px 0px 35px; float: left; width: 718px;"><div class="news_view" style="margin: 0px; padding: 0px 0px 0px 46px; font-size: 17px;"><div class="article_view" id="harmonyContainer" style="margin: 0px; padding: 0px 0px 0px 14px; overflow: hidden; line-height: 1.625; letter-spacing: -0.02em;"><section dmcf-sid="LR9mOPabUt"><figure class="figure_frm origin_fig" dmcf-pid="LxfAv7iSnf" dmcf-ptype="figure" style="margin: 0px auto 30px; display: table; padding: 0px; clear: left;"><p class="link_figure" style="position: relative;"><img class="thumb_g" dmcf-mid="LubLq1MsDC" dmcf-mtype="image" height="396" src="https://t1.daumcdn.net/news/201712/11/interfootball/20171211201859042uwqi.jpg" width="594" style="border: 0px none; vertical-align: top; display: block; max-width: 100%; margin: 0px auto; height: auto;"></p></figure><figure class="figure_frm origin_fig" dmcf-pid="LsOT8UoDYR" dmcf-ptype="figure" style="margin: 32px auto 30px; display: table; padding: 0px; clear: left;"><p class="link_figure" style="position: relative;"><img class="thumb_g" dmcf-mid="LXMgdFO6Md" dmcf-mtype="image" height="auto" src="https://img1.daumcdn.net/thumb/R658x0.q70/?fname=https://t1.daumcdn.net/news/201712/11/interfootball/20171211203055863newr.jpg" width="658" style="border: 0px none; vertical-align: top; display: block; max-width: 100%; margin: 0px auto; height: auto;"></p></figure><p dmcf-pid="L3LpIwiMyp" dmcf-ptype="general" style="margin-top: 35px; margin-bottom: 19px;">[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빅 매치가 성사됐다. 손흥민의 토트넘은 지난 시즌 준 우승팀 유벤투스와 맞대결을 펼친다. 여기에 PSG-레알, 바르셀로나-첼시의 맞대결도 관심이 집중된다.</p><p dmcf-pid="LgMfLlfTf0"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유럽축구연맹(UEFA)은 11일 저녁 8시(한국시간) 스위스 니옹 UEFA 본부에서 2017-18 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대진 추첨식을 진행했다. 이번 대진 추첨식에서는 레알 마드리드, 리버풀, 바이에른 뮌헨 등에서 활약했던 사비 알론소 등이 참가해 자리를 빛냈다.</p><p dmcf-pid="LOdfF5yPSf"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흥미로운 매치업이 완성됐다. 일단 한국 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이 뛰고 있는 토트넘은 지난 시즌 준 우승팀 유벤투스와 맞대결을 펼친다. 여기에 PSG와 레알의 빅 매치도 성사됐고, 첼시와 바르셀로나의 악연도 계속된다.</p><p dmcf-pid="LQROu3Fy07"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한편,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은 2월 13일과 14일, 20일과 21일에 열리고, 2차전은 3월 6일과 7일, 13일과 14일에 펼쳐진다. 1차전은 2위 그룹의 홈 경기장에서 열린다.</p><p dmcf-pid="LaEBFTck3f"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챔피언스리그 16강 대진(2위 그룹vs1위 그룹, 1차전은 2위 그룹 홈)</strong></p><p dmcf-pid="LUt7w0Pwqw"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유벤투스vs토트넘</strong></p><p dmcf-pid="L57ANnRBFS"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바젤vs맨시티</strong></p><p dmcf-pid="LPXU2UeDc5"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포르투vs리버풀</strong></p><p dmcf-pid="L8EqtcttiG"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세비야vs맨유</strong></p><p dmcf-pid="LTMjxDGhFC"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레알 마드리드vs파리 생제르망</strong></p><p dmcf-pid="LogAVIpfyn"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샤흐타르vsAS로마</strong></p><p dmcf-pid="LGYULZqNY9"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첼시vs바르셀로나</strong></p><p dmcf-pid="Ly3bILDhT8" dmcf-ptype="general" style="margin-bottom: 19px;"><strong>바이에른 뮌헨vs베식타스</strong></p></section></div></div><div class="foot_view" style="margin: 0px; padding: 0px 0px 0px 60px;"><div class="bnr_tag hc_sports_pc_mArticle_cluster_banner" style="margin: 0px 0px 50px; padding: 0px 170px 0px 0px; position: relative; height: 100px; background-color: rgb(241, 241, 241);"><span class="wrap_thumb" style="display: table-cell; height: 100px; padding-left: 30px; vertical-align: middle;"><span class="inner_thumb" style="display: block; overflow: hidden; width: 70px; height: 70px; border-radius: 70px;"><img src="http://t1.daumcdn.net/thumb/F140x140ht.u/?fname=http%3A%2F%2Ft1.daumcdn.net%2Fsection%2Foc%2Faba8b5132ade4290bd7a1c3f9598eb98" width="70" class="thumb_g" alt="" style="border: 0px none; vertical-align: top; display: block; height: auto;"></span></span><span class="wrap_cont" style="display: table-cell; padding: 0px 0px 4px 20px; vertical-align: middle;"><span class="tit_tag" style="display: -webkit-box; overflow: hidden; max-height: 42px; font-size: 16px; line-height: 21px; color: rgb(0, 0, 0); word-break: keep-all; -webkit-box-orient: vertical; -webkit-line-clamp: 2;"><a href="http://sports.media.daum.net/sports/issue/377519" class="link_tag #body #issuecluster_cluster #more" style="color: rgb(255, 60, 54); text-decoration-line: none;">#UEFA 챔피언스리그</a>에 대해서<br>더 알고 싶다면?</span></span><a href="http://sports.media.daum.net/sports/issue/377519" class="btn_more #body #issuecluster_cluster #more" style="color: rgb(255, 255, 255); text-decoration-line: none; position: absolute; top: 30px; right: 30px; width: 110px; height: 40px; border-radius: 2px; line-height: 38px; background-color: rgb(219, 46, 40); text-align: center;">자세히 보기</a></div><div class="relate_tag hc_sports_pc_mArticle_relatedTags" style="margin: 0px 0px 24px; padding: 0px; overflow: hidden; font-size: 0px; line-height: 0;"><strong class="screen_out" style="overflow: hidden; position: absolute; width: 0px; height: 0px; line-height: 0; text-indent: -9999px;"></strong></div><div class="copyright_view" style="margin: 0px 0px 20px; padding: 4px 188px 23px 0px; overflow: hidden; position: relative; height: 47px; border-bottom: 1px solid rgb(237, 237, 237);"><span class="txt_copyright" style="display: table-cell; height: 52px; line-height: 21px; vertical-align: middle;">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span></div></div></div></div>
    <div style="width: 1px; height: 1px; overflow: hidden; display:none">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휴대폰 소액결제</a> - 휴대폰 소액결제</p>
    <p align="center"><a href="http://g-money.co.kr/" target="_blank">휴대폰소액결제</a> - 휴대폰소액결제</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bit.ly/2ugYS2K"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goo.gl/uh9srb"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21926706694"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instagram.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tumblr.com/blog/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twitter.com/goodmoney79"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a> - 소액결제 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 현금화</a> - 소액결제 현금화</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a> - 소액결제현금</p>
    <p align="center"><a href="https://www.pinterest.co.kr/gmoney818818" target="_blank">소액결제현금화</a> - 소액결제현금화</p>

    perm. |  mod/del. |  reply.

가벼운 마음으로 댓글 한방 날려주세요. : )

댓글 입력 폼
[로그인][오픈아이디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