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방명록 댓글 입력 폼
[로그인][오픈아이디란?]

  1. 펌플 2009/08/04 21:04

    안녕하세요.
    소셜뉴스커뮤니티 '펌플' 입니다.

    블로거님들께 새로운 사용자 추천기반 뉴스사이트 펌플(PUMPL)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펌플의 모토는 Best Contents in One Place! 입니다.
    즉, 블로거들이 만드신 최고의 컨텐츠를 유저 추천기반을 통해 더 많은 사용자들과 공유 할 수 있도록 펌플은 블로거와 유저의 중간다리 역활을 하고, 사용자들은 펌플에서 최고의 컨텐츠만 접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다.
    펌플의 기본원칙은 링크(URL)등록으로만 이루어져있습니다. 그러므로 어떠한 불펌없이 블로거님들의 사이트로 많은 사용자들이 방문할 수 있는 경험을 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트위터와 미투데이를 통해 온라인에서 언제나 운영자와 인터렉티브한 활동도 할 수 있습니다.

    *********************************************
    펌플: http://www.pumpl.com
    펌플트위터: http://www.twitter.com/pumpl
    펌플미투데이: http://me2day.net/pumpldotcom
    **********************************************

    *펌플소개자료*********************************
    ZDNET: http://www.zdnet.co.kr/ArticleView.asp?artice_id=20090617163721
    #블로거
    신규 메타블로그 등장-펌플: http://monsterpost.net/1088
    유입경로-펌플이 1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http://twittertips.tistory.com/25
    **********************************************


    감사합니다

    펌플운영자
    이영재 드림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8/06 01:58

      좋은 서비스로 거듭나시길 바랍니다. : )
      다만 앞으로 이렇게 일방적인 홍보성 댓글을 남기실 때는 비밀글 형식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제 블로그 운영원칙상 이렇게 맥락없는 홍보글은 삭제할 수도 있거덩요. ㅡ.ㅡ;;

  2. 비밀방문자 2009/08/04 15:0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방명록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8/04 20:41

      당연히 괜찮습니다. : )
      정당한 인용은 언제나 공짜죠. 허락 받을 필요도 없구요.
      다만 이렇게 정중하게 여쭤주시니 참 반갑고, 고맙습니다.

      그런데 사소한 궁금증이 생깁니다.
      제 어떤 글부분을 인용하시려는 것인지요?
      최근 글은 아직 시작단계 글이고, 이전 글들 가운데 하나라면 어떤 것인지 궁금하네요. 혹여라도 기사 다 작성하시고 나서 살짝 알려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추.
      **에서 분사한 경재/금융관련 전문매체인 것 같은데 그런 주제도 다루는군요.
      갸우뚱하면서도, 반가운 일이네요.

  3. 비밀방문자 2009/07/31 02:2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방명록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4. 밍량 2009/07/28 01:26

    정말오랜만이네요 민노씨
    네이버블로그의 밍량입니다.
    이렇게 멋진 공간에서 민노씨만의 세계를 써내려가시고 계신거군요!
    오랜만에 오랜친구방에 들어와본 기분이랄까요.
    아믛튼 반갑고 기쁩니다.
    자주 놀러와서
    민노씨의 이야기들 귀담아 들어보도록하겠습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29 06:17

      이런이런!!!
      요즘 이래저래 싱숭생숭해서 며칠만에 블로그에 왔는데요.
      이런 반가운 선물이 기다리고 있을지는 몰랐네요. : )
      저 역시 아주 아주 가끔씩 네이버 블로거벗들 어떻게 지내고 계신지 궁금할 때가 있었는데 말이죠. 밍량 말씀처럼 "오랜만에 오랜친구"의 방문을 받은 기분입니다.

      종종 찾아와서 아는 척 좀 하고 그랬음 좋겠어요. ㅎㅎ

      요즘도 사진 작업 잘 하고 계시죠?
      작품전 여시면 꼭 초대 부탁드립니다!
      그런데 아직 일본에 계신건지 귀국하셨는지.. 그것도 모르고 있네요.

  5. 비밀방문자 2009/07/16 01:52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방명록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6. Hendrix 2009/07/10 16:25

    ㅜㅜ. 그러면 바통 다른 곳으로 넘길래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10 16:58

      ㅠ.ㅜ;;; 아쉽게 되었고만요...

  7. 비밀방문자 2009/07/10 16:00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방명록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10 16:58

      정말 시간이 너무 빨리, 허망하게 지나가네요..

      추.
      바로 보내드리겠습니다!
      그리고 궁금하신 점 있으면 언제든 부다갖지 마시고 물어주세요.
      힘껏 돕겠습니다. 별 도움이 되지는 않겠지만요. ^ ^

  8. Hendrix 2009/07/10 11:35

    본격 릴레이 <편견타파_전공과 나에 대한 편견들!> 지목했어요. 해주세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10 16:03

      아이코! 이런, 이런!!
      정말 반갑고, 고마운 청이십니다만...
      섹시고니님께서 먼저 선수를 치셨더랬습니당...ㅠ.ㅜ;;

  9. 비밀방문자 2009/07/07 16:11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방명록입니다.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08 00:34

      괜히 걸음하시게 해서 우선 죄송한 마음입니다.
      평소에 제 글을 읽으신다니 참 반갑고, 고맙네요.
      아직 시간 여유가 있다고 생각해서 게으름을 피웠는데요.
      지금 바로 답신 드리겠습니다. : )

  10. 몽구 2009/07/02 01:04

    넘 걱정해 주시고 글까지 남겨주셔서 고맙고 죄송스럽네요.
    문자 보냇듯이 넘 떨려서 말문이 막히는 바람에 어떤 얘길 했는지도 잘 모르겠네요,
    좀 어이없는건 묵비권을 행사하긴 했는데...

    조사중에 갑자기 고소인이 들어오길래 당황했습니다.
    전 대질신문 받는줄도 모르고 있었고 얘기도 못 들었는데...

    어쨋든, 고소인은 반성의 기미가 없다며 엄중처벌을 강력히 원한다 했고,
    민사소송도 제기한다고 했습니다.

    경찰(은 객관적으로 보고 말한다고 했지만), 고소인이 한팀 된것처럼
    저를 몰아 붙이는데...

    조만간 박형준과 함께 찾아뵈서 조언 듣고 싶어요.

    좋은 밤 되시고 곧 찾아 뵐께요.

    perm. |  mod/del. |  reply.
    • 민노씨 2009/07/04 05:05

      요 며칠 싱숭생숭해서 이제야 읽습니다.

      몽구씨께서 놀란 마음 충분히 미뤄 짐작하고 남음이 있습니다.
      하지만 그럴 때일수록 더 당당해지셔야 합니다.
      방금 전에야 최근 재열씨께서 쓰신 글도 읽었는데요.

      1. 사건의 팩트인 촬영된 비디오에 대한 냉정한 분석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이 사안은 블로거로서의 (광의의) 언론활동이 얼마나 보호될 수 있는가라는 매우 중요한 쟁점을 내포하고 있다고 봅니다.

      2. 그리고 재열씨께서도 강조하듯 사건 당일의 상황을 정확하게 증언해주실 목격자, 재열씨 글에서 어떤 분께서 댓글로 지적해주신 것처럼 '시민기자단' 등을 통해 당시의 상황을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는 '물증'을 통해 몽구씨의 비디오가 '악의'(명예훼손의 목적 혹은 고의)를 갖고 편집된 것이 아니라, 충분히 합리적인 근거를 갖고 편집된 것임을 증명할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이 부분은 제 지인들 가운데 '시민기자단'활동을 하신 분이 계신데, 수소문해보겠습니다.

      3. 그 쪽에서 문제를 확대하려고 한다면, 여기에는 이 쪽에서도 사안을 좀더 적극적으로 공론화해야겠지만요. 가장 우선해서는 블로거들께서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실 것으로 생각합니다. 또 기성언론쪽에서도 이 사안이 증폭된다면 그 뉴스가치를 충분히 인정할 것으로 보입니다. 아직 기성언론에서도 문제의식을 갖고 계신 기자들은 충분히 많다고 보고요. 뜻있는 블로거들의 적극적인 참여을 통한 기성언론과의 효율적인 파트너쉽을 마련할 수 있는, 오히려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을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이런 저런 것들을 다 떠나서...
      상식이 바로 서고, 정치적 당파를 떠나 사람이 사람을 존중하는, 인간이 인간을 그자체로 수단이 아닌 목적으로 바라보는 사회가 서야할텐데요... 정말 이 놈의 나라가 어떻게 굴러가려고 이런건지 모르겠네요...